우리금융그룹, 4차산업혁명 대비 빅데이터 및 AI 등 교육실시

우리금융그룹이 KT, 교보생명과 협약 및 카이스트에 교육과정 개설을 하기로 했다.(사진 =우리금융그룹 제공)

[아웃소싱타임스 권영진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KT 및 교보생명과 협약을 맺고 빅데이터와 AI 분야 인재양성을 위해 카이스트에 산학연계 교육과정을 개설하기로 3월 25일 밝혔다.

본 교육은 지난해 8월 우리금융그룹과 KT가 디지털 금융혁신을 목적으로 체결한 전략적 업무제휴의 일환이다. 양 기관은 지난해 10월에도 디지털혁신(DX)에 대한 임직원의 업무 이해도 증대를 위해 빅데이터와 AI 관련 공동워크숍을 진행한 바 있다.

우리금융그룹은 이번 협약을 통해 카이스트에 산학연계 교육과정을 개설한다. 교육은 오는 4월부터 약 3개월간 진행 될 예정이며 지주사인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에프아이에스 직원들이 참여한다.

교육 과정은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빅데이터, 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이론 및 실습 등으로 구성됐다.

이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는 인재 양성을 위해 우리디지털캠퍼스 및 데이터전문가 양성과정, 디지털 프런티어 등 교육을 통해 임직원들의 디지털 전문역량을 높이는데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카이스트의 우수한 교육과 디지털 인재 육성 및 통신, IT, 보험 등 타 업종에 대한 이해와 협업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생길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