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빅데이터 인력양성 … 디지털 뉴딜 대응

 대구시와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DIP)가 빅데이터 전문인력 양성에 박차를 가한다.

[아웃소싱타임스 권영진 기자] 대구시와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DIP)가  ‘2021년 빅데이터 전문 인력 양성’ 교육을 실시한다.

모집일정은 3월 말 기본과정 모집을 시작으로 12월까지 5개 과정 16회로 세분화해 운영 예정이며 대상은 지역 기업 및 시민 720명이다.

시는 정부의  ‘2020년 지역 빅데이터 실태조사’를 반영해 교육인원을 작년보다 늘리는 등 '디지털 뉴딜 사업 맞춤 정책'을 펼치기로 했다. 교육과정은 ▲빅데이터 분석 기본과정 ▲빅데이터 분석 실무 과정 ▲기업 대상 빅데이터 특화 과정 등으로 구성 되어있다. 

특히 빅데이터 전문가 부족 해소를 위해 기업 현장에서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할 수 있는 '기업 대상 빅데이터 특화 교육 과정' 및 '온라인 빅데이터 교육과정'을 신설하여 시간과 공간에 자유를 두고 교육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김정기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빅데이터 전문가 양성을 통해 지역기업의 인적 경쟁력 강화 및 취업과 창업의 기회를 늘리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