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고양시, 4차산업 디지털신기술 청년인재 양성에 맞손

협약식 사진 (제공=경기도청)

[아웃소싱타임스 김민서 뉴스리포터] 경기도일자리재단과 고양시가 24일 고양시청에서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 이재준 고양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4차 산업 디지털신기술 청년인재 양성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 업무협약을 맺었다. 

재단은 직업 교육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경기북부 지역 청년 구직자들의 4차 산업 분야 직업 교육을 지원하고, 지역산업에 맞는 청년 기술인을 양성해 효과적인 일자리 창출·취업을 유도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고양시는 4차 산업 분야 직업 훈련을 위한 교육시설과 실습기자재 설치 공간을 지원하고, 재단은 고양시 청년공간에서 4차 산업 분야 직업훈련 과정을 운영하게 된다. 이 밖에 교육생 모집을 위한 공동 홍보와 구인기업 발굴 지원에 같이 협력한다.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는 “4차 산업혁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고양시와 힘을 모으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을 통해 경기도민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올해 하반기부터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4차 산업 관련 5개 분야에서 130명의 청년 미래기술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을 준비하고 있다. 문의사항은 재단 미래기술교육TFT로 연락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