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만에 열린 삼성전자 고졸 생산직 채용..내일 접수 마감

삼성전자가 고졸 신입 정규직 채용을 진행한다. 서류접수 기간은 24일까지다.
삼성전자가 고졸 신입 정규직 채용을 진행한다. 서류접수 기간은 24일까지다.

[아웃소싱타임스 이윤희 기자] 삼성전자가 8년만에 생산직 고졸 부분 십입 정규직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부서는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로 광주 가전공장에서 근무할 신입이다.

삼성 채용 홈페이지에는 이와같은 내용을 담은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생산직 채용 공고가 올라와 있다. 삼성전자 광주사업장이 별도로 고졸 생산직을 채용하는 것은 2013년 11월 이후 8년 만이다.

신입 채용 시 예상 초봉은 3500만 원~4000만 원으로 추정된다. 지난 17일 모집을 시작한 채용 일정은 내일 서류 접수 마감을 앞두고 있어 아직 지원하지 못한 구직자라면 발빠른 구직 신청이 요구된다.

이번 공채로 채용된 신입사원은 광주사업장 생활가전 제조공정 업무에 배치되며 주야 교대 근무로 근무하게 된다. 응시자 중 기계, 전기, 전자 등 관련 자격 보유자는 우대한다.

최종 합격은 다음달 13일 제조직 직무적성검사를 거쳐 4월 중 발표될 예정이다. 구체적인 채용 인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삼성전자가 생활가전사업부 분야 채용을 시작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생활가전 수요가 급증한 데 따른 것으로 추측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다음달 중순 경 대졸 신입사원 공채도 시작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는 현재 4대 그룹 중 유일하게 공채 전형을 유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