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전체 노동조합원수는 2백53만1천명…노조조직률은 12.5%

2019년 노동조합 조직현황(자료제공 고용노동부)

[아웃소싱타임스 김민수 기자] 2019년 전체 노동조합원은 2백53만1천명이며 조직률은 12.5%인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고용노동부는 '2019년 전국 노동조합 조직현황' 자료를 발표했다.

고용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노동조합 조직률은 12.5%이며, 전체 조합원 수는 2백53만1천명이다. 

부문별 조직률은 민간부문 10.0%, 공공부문 70.5%, 공무원 86.2%, 교원 3.1%이다.

상급단체별 조직현황은 민주노총 1백4만5천명(41.3%), 한국노총 1백1만8천명(40.2%), 공공노총 4만 8천명(1.9%), 선진노총 1만9천명(0.7%), 전국노총 1만5천명(0.6%) 순이며 상급단체에 소속되지 않은 노동조합(미가맹)은 3백86만6천명(15.3%)으로 나타났다.

조직 형태별로는 초기업 노조 소속 조합원이 1백47만3천명(58.2%)이고,사업장 규모별 조직률은 300명 이상 54.8%, 100~299명 8.9%, 30~99명 1.7%, 30명 미만 0.1%로 나타났다.

이번 자료는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에 의해 설립 신고된 노동조합이 동법 제13조에 따라 행정관청에 신고한 ‘2019년 말 기준 현황자료’를 한국노동연구원에서 집계한 결과이며, 단위노동조합이 ‘신고한 조합원 수’를 기준으로 조직률 등 주요 현황을 산정했다.